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GNB메뉴 바로가기

세종특별자치시의회

×

새롭게 시작하는 10년, 함께 만들어가는 세종

홈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2024 본예산안 심사] 세종시의회 박란희 의원 세종시 수질검사 수수료 예산 절감 활약 돋보여 세종시의회 2023-12-04 조회수 85

[2024 본예산안 심사] 세종시의회 박란희 의원 세종시 수질검사 수수료 예산 절감 활약 돋보여_1

세종특별자치시의회 박란희 의원(다정동,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1일 제86회 정례회 산업건설위원회 환경녹지국 소관 2024년 본예산안 심사에서 그동안 민간에 맡겨온 수질검사 수수료를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토록 제안하여 대표적 예산 절감 사례로 주목을 받았다.

 

박 의원에 따르면, “세종시가 제출한 2024년 예산안에 먹는물 수질검사 수수료가 약 26천만 원 이상 편성되어 있다, “이는 매년 민간에 맡겨지는 경상적인 수수료 예산인데, 시 재정이 좋지 못한 상황에 수수료라도 절감해 보고자 제안하게 됐다고 말했다.

 

박란희 의원은 우선 환경녹지국 소관의 수수료에 관해 세종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이미 먹는물 수질검사 인증* 절차를 진행해 왔으며, 수질검사를 위한 인력과 장비가 준비된 상태로, 12월 중에 인증 완료를 앞두고 있다고 말했다.

* 인증기관: 환경부 산하 국립환경과학원

 

따라서 준비가 완료된 보건환경연구원에 수질검사를 의뢰할 시 세종시는 관련 조례에 따라 수수료 면제 대상이므로 연간 지출되던 수수료 비용이 절감될 수 있다며 부서의 적극적인 검토를 요청했다. 이에 노동영 환경녹지국장은 예산이 절감될 수 있는 좋은 사례라며,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수용하여 진행하겠다라고 답변했다.

 

박 의원은 4일에 진행되는 상하수도사업소에도 같은 제안을 할 예정으로 이에 따라 절감될 예산은 연간 수억 원일 것으로 보인다.

 

이외에도 박 의원은 지난 1129일 미래전략본부 소관 예산안 심의에서 청자장 복합문화공간 임대와 관련한 예산이 2년째 누락됐다며 철저한 세입예산안 편성을 요청해 시 집행부가 놓친 부분을 세밀히 지적한 바 있다.

 

 

 

박란희 의원은 산업건설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이후 6일부터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진행되는 2024년 최종 예산안 심의에도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