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GNB메뉴 바로가기

세종특별자치시의회

×

세종특별자치시의회

  • 전체메뉴
  • 통합검색
  • 외부링크
KOR
  • 사이트맵
  • 통합검색

세종 시민의 , 실천하는 희망의회

홈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 홈으로
  • 이전으로
  • 프린터
보도자료 보기 :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본문으로 구분
세종시의회 교안위 공무국외 방문단, 호주 TAFE서 진로교육 방향 모색 세종시의회 2019-09-20 조회수 566

세종시의회 교안위 공무국외 방문단, 호주 TAFE서 진로교육 방향 모색_2


세종시의회 교안위 공무국외 방문단, 호주 TAFE서 진로교육 방향 모색_3

17~18일 Nambour, South Bank, Acacia Ridge 등 3개 TAFE 운영시스템 파악

 

 

세종특별자치시의회(의장 서금택) 교육안전위원회(위원장 상병헌)는 공무국외 출장 기간 중인 9월 17일부터 18일까지 TAFE* 3곳을 방문해 호주의 진로교육 과정에 대해 집중적으로 탐구했다.
* TAFE(Technical and Futher Education) 정부가 직접 직업교육 훈련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기관

 

 교육안전위원회(이하 교안위) 공무국외 방문단은 호주 퀸즐랜드주의 TAFE가 운영 중인 7곳 캠퍼스 중 3곳(Nambour, South Bank, Acacia Ridge)을 방문했다.

 

 교안위 소속 의원들과 관계 공무원들은 17일 남부어(Nambour) 캠퍼스에 이어 18일 사우스 뱅크(South Bank) 캠퍼스와 아카시아 리지(Acacia Ridge) 캠퍼스를 찾아 주요 교육 과정과 운영 체계 전반을 파악하고 더 나은 진로교육 방향을 모색하는 데 주력했다. 

 

 상병헌 위원장은 “TAFE가 지닌 가장 큰 강점은  교육 과정의 다양성과 취업에 적합한 실무 중심의 프로그램 운영에 있다”며 “세종시의 특성화고 학생들이 10월 중에 TAFE 과정을 통해 현장실습을 진행할 예정이어서 사전에 교육과정 등을 점검하고 향후 운영방향과 지원책 등을 모색하기 위해 방문했다”고 밝혔다.

 

 특히 교안위는 이번 공무국외 방문단에 세종시교육청의 진로교육 담당자를 포함시켰다. 이는 호주 직업교육 과정에 대한 벤치마킹을 통해 관련 정책 연구‧개발을 유도하고 나아가 제도적 보완과 개선을 추진해 선진화된 교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풀이된다.

 

 한편, 교육안전위원회는 19일 사리나 루소 그룹, 20일 퀸즐랜드 주 소방서 방문을 끝으로 호주 공무국외 일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